성공회대학교 민주주의연구소
성공회대학교 민주주의연구소

연구원 칼럼

홈 > 연구성과 및 활동 > 연구원 칼럼

Total 369 Articles
제 목 :

[2012년 9월 19일 한겨레] 진실 묻힌 과거 인권침해 사건, 국가 상설기구서 다뤄야,

날 짜 : 2013.07.09  조회수 : 620  
작성자 : DaSMI 
:: 김동춘 ::
역사정책 미래를 열자
③ 과거사 청산 멈출 수 없다

장준하 선생 37주기를 맞아 타살 의혹이 재점화된 것과 관련해서 박근혜 새누리당 대선 후보는 “진상조사위원회에서 현장 목격자 등에 대한 조사가 그간 이뤄지지 않았나?”라고 맞받아쳤다. 그러나 같은 당의 정의화 의원은 13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법의학자의 유골 검사 결과, 새로운 증거가 나왔으니 재규명 조사하는 것이 당연하다”며 정부에 재조사를 요구하고 나섰다. 사실 의문사위 조사 당시 기무사령부는 조사 때마다 ‘존안자료 없음’이라고 답변했다. 당시 조사관들은 국정원 등 정보기관으로부터 끝내 협조받지 못한 존안 문서의 확보와 더불어 유골 감정을 과제로 남기고자 일단 ‘진상규명 불능’으로 결정하게 됐던 것이라고 말하고 있다. 장 선생의 유골에서 그 의혹이 분명하게 드러난 지금, 이 사건의 전면 재조사는 너무도 당연한 요구라고 그들은 주장한다.


수많은 진상규명 위원회들
보수세력 방해로 권한 제한
‘미제’ 인권침해 사건 수두룩
“과거사 청산이 곧 국민통합”


더보기..
http://www.hani.co.kr/arti/culture/religion/552335.html
   전체 (369) |  기고 및 칼럼 (111) |  연구소 관련 기사 (191) |  김동춘 (58) |  오유석 (2) |  조현연 (2) |  김정훈 (0) |  이광근 (0) |  김형철 (2) |  이창언 (3) |
NoCategorySubject
369 :: 조현연 ::
2012_조현연_국내외 학술행사 발표 및 토론
368 :: 오유석 ::
2012_오유석_국내외 학술행사 발표 및 토론
:: 김동춘 ::
[2012년 9월 19일 한겨레] 진실 묻힌 과거 인권침해 사건, 국가 상설기구서 다뤄야,
366 :: 김동춘 ::
[2012.09.17 한겨레21 제928호] 평화의 이름을 빌린 폭력의 반복,
365 :: 김동춘 ::
[2012년 9월 11일 한겨레] 외교는 국가 그 자체다,
364 :: 김동춘 ::
[2012년 8월 27일 한겨레21(925호)] 배고픈 청년들은 노동자들을 팼다,
363 :: 김동춘 ::
[2012년 8월 21일 <한겨레>] 피해자 의식을 넘어서 연대로,
362 :: 김동춘 ::
[8월 17일 프레시안에 기고 서평] 독도 챙기는 대통령, 이 '조센징'은 아는가?,
361 :: 김동춘 ::
[2012년 8월 6일 한겨레21 922호] 기무사는 21세기 ‘군주’의 근위병,
360 :: 김동춘 ::
쌍용차의 '전쟁'이 말하는 것, 2012년 8월 2일, <프레시안>
359 :: 김동춘 ::
[2012년 7월 30일, <한겨레>] ‘노동’ 없는 경제민주화 논의
358 :: 김동춘 ::
[2012년 7월 16일 한겨레21 919호] 불법사찰, 용산참사…박근혜, 님의 침묵은?
357 :: 김동춘 ::
[2012년 7월 10일, <한겨레>] 박근혜의 ‘화장발’
356 :: 김동춘 ::
[2012년 6월 22일 한겨레21 916호] 판단 중지, 사고 중지 군인은 생각없는 기계?
355 :: 김동춘 ::
[2012년 6월 18일, <한겨레>] 비소유자에게도 살 권리를
354 :: 김동춘 ::
[2012년 6월 4일 한겨레21 913호] 참전 군인의 전쟁 범죄 면죄부 준 백인우월주의
353 :: 김동춘 ::
[2012.05.28 한겨레] 종북파·종미파를 넘어서
352 :: 김동춘 ::
[2012년 5월 14일 한겨레21] 권력을 위한 탈법과 불법,
351 :: 김동춘 ::
[2012년 5월 9일 창비주간논평] 위기에 빠진 진보정당의 출구는
350 :: 김동춘 ::
[2012년 5월 8일, <한겨레>] 사회적 재해를 치료해야 한다
1▶▶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ggerzer